모모랜드 3월 日 팬미팅 연기 ∙∙∙ “신종 코로나 확산 우려”

0
99

걸그룹 모모랜드(MOMOLAND)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우려로 일본 공연일정을 연기했다.

소속사 MLD엔터테인먼트는 31일 공식 팬카페에 “오는 3월 19일과 21일 도쿄와 오사카에서 개최 예정이었던 일본 팬미팅 행사를 취소한다”고 알렸다. 이어 소속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우려 및 여러 사정으로 부득이하게 연기하게 됐다”며 “추후 공지를 통해 연기된 개최 일정을 전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모모랜드는 지난달 30일 신곡 “떰즈 업(Thumbs Up)”으로 컴백했다. 멤버 주이는 오는 2월 6일 첫 방송될 SBS F!L 새 예능프로그램 “나의 음악쌤, 밍글라바”에 출연할 예정이다.

 

 

이하 MLD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MLD엔터테인먼트입니다.

오는 3월 19일과 21일 ‘도쿄 신키바 스튜디오 코스트’, ‘오사카 IMP홀’에서 개최 예정이었던 모모랜드의 일본 팬미팅 [MOMOLAND JAPAN Fanmeeting 2020 ~Happy Time With Merry~] 행사를 취소하고 일정을 연기하여 개최할 예정임을 알려드립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우려 및 여러 사정으로 인해 모모랜드의 일본 팬미팅 행사를 부득이하게 연기하게 되었습니다.

추후 공지를 통해 연기된 개최 일정을 전달 드릴 예정이오니 너른 마음으로 양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