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AV ‘소리를 선물합니다’ 캠페인 ∙∙∙ 목소리 재능기부

0
62

그룹 VAV(브이에이브이)가 난청어린이들을 위한 목소리 재능기부에 나섰다.

지난 28일 VAV가 EBS와 지니뮤직이 함께 제작한 네이버 오디오 클립 ‘소리를 선물합니다’ 캠페인에 참여했다.

‘소리를 선물합니다’는 난청 어린이를 돕는 목소리 재능기부 캠페인이다. 수익금은 ‘사랑의 달팽이’를 통해 난청어린이 인공달팽이관 이식 수술을 돕는데 사용된다.

로우, 바론, 에이스, 지우, 에이노, 세인트반 등 VAV 멤버들은 평소 무대 위에서 보여주던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 대신 따뜻하고 달달한 목소리로 책을 낭독했다.

로우는 윤해연 작가의 동화 “투명의자”를, 바론은 정명섭 작가의 “거짓말 로봇”을, 에이스는 샤를 페로의 “잠자는 숲 속의 공주”를 낭독했다. 또 지우는 샤를 페로의 “장화 신은 고양이”와 “요정들”을 읽었다. 에이노와 세인트반은 각각 샤를 페로의 “상드리용”과 “도가머리 리케”를 들려줬다.

“소리를 선물합니다”는 국내 아티스트 57명이 국내∙외 소설, 청소년 문학, 아동문학, 에세이 등을 낭독했다. 해당 오디오북은 팟빵 애플리케이션 또는 네이버 오디오 클립을 통해 들을 수 있다.

한편 VAV는 오는 2월 전 아메리카 그랜드 투어에 나설 예정이다.